가자지구 분리장벽서 수천명 반이

가자지구 분리장벽서 수천명 반이스라엘 시위…사망자에 11세 소년 포함(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팔레스타인 자치령인 가자지구에서 14일(현지시간) 반(反)이스라엘 시위를 하던 주민 3명이 이스라엘군의 발포로 숨졌다고 로이터통신과 온라인매체 타임스오브이스라엘 등이 전했다.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통치하는 가자지구의 보건당국 관리들은 이날 분리장벽(보안장벽) 근처에 모인 수천 명의 팔레스타인 시위대 가운데 3명이 이스라엘군의 총격에 숨졌으며 사망자 중 1명은 11세 소년이라고 밝혔다. ugg australia pas cher femme 또 최소 248명이 부상했다고 덧붙였다. 이스라엘군은 분리장벽을 따라 모인 팔레스타인인 1만3천 명을 해산하기 위해 필요한 무력을 사용했다고 밝혔다. 이스라엘군은 일부 시위대가 이스라엘군을 향해 돌과 화염병, 수류탄을 던지고 타이어를 불태웠으며 이 과정에서 이스라엘군 1명이 부상했고, 팔레스타인인 9명이 잠시 이스라엘 쪽으로 넘어오기도 했다고 주장했다. 소득 대비 주택가격 비율(PIR) 산정방법 따라 들쭉날쭉(서울=연합뉴스) 김희선 구리출장샵 기자 = 최근 서울 집값이 급등하면서 용인출장샵 거품 밀양출장샵 논란이 한창이다. moncler Doudounes 뉴욕, 도쿄 등 해외 주요 도시와 비교해 집값 수준이 상당히 높아 버블 위험이 있다는 분석이 나오는 반면, 그다지 높은 수준은 아니어서 더 오를 것이라는 관측도 있다. puma en ligne 국내 집값을 해외와 비교할 때 자주 사용되는 지표가 소득 대비 주택가격 비율(PIR, price to income ratio)이다. PIR는 주택가격을 서울출장샵 가구당 연 소득으로 나눈 값으로 연 소득을 모두 모을 경우 주택을 사는 데 얼마나 걸리는지를 측정하는 지표다. moncler pas cher 예를 들어 PIR가 10이면 번 돈을 한 푼도 쓰지 않고 10년을 모아야 집을 살 수 있다는 얘기다. 문제는 각 기관이나 연구자들이 산출한 PIR 수치가 제각각이어서 이를 기반으로 상반된 분석이 나오기도 한다는 점이다.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 정영식 연구위원이 등이 지난 5월 발표한 ‘글로벌 부동산 버블 위험 진단 및 영향 분석’ 자료에 따르면 작년 3/4분기 기준 서울의 PIR는 11.2였다. chaussures puma 2018 홍콩(19.4), 베이징(17.1), 상하이(16.4), 시드니(12.9), 밴쿠버(12.6)보다 낮지만, 런던(8.5), 뉴욕(5.7), 도쿄(4.8)보다 높은 수치다. moncler 2018 보고서는 “서울의 PIR는 홍콩, 베이징, 상하이 등 중국 도시들과 함께 다른 국가 대도시에 비해 상당히 높은 수준”이라며 한국의 GDP 대비 가계신용 상승세가 두드러진다는 점까지 감안하면 “전국 차원에서의 부동산 버블 위험성은 낮으나 서울 등 일부 지역에서의 버블 위험성은 높은 것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Publicado en: Sin categoría Etiquetado con: , , , ,